오늘은 목사님과 전도사님을 모시고

2020년 심방예배를 드렸습니다.

목사님과 함께 기도제목과 약속의 말씀을 나누면서

평소에 잘 만날 수 없었던 목사님과 전도사님과 

가까이 교제하면서

서로 서로를 알아가는 시간을 가졌습니다.

2020년도  심방예배에서

내가 먼저 주님과 동행하는

삶의 모습들을 통해서

나의 가족과 주위 사람들에게 영향력을

끼칠 수 있다고 하신 말씀이 마음에 와 닿았습니다


푸른 3속회 우리 양혜원 속장님 말씀처럼

올해에도 치유와 회복이 있는 베데스타 연못

같은 푸른 3속회가 되길 기도합니다


오늘도 새벽부터 심방예배 준비로 부지런히 섬겨주신

양혜원 집사님 감사 감사 했어요~~~~ ^^